Amalia Rodrigues



barco negro






Amalia Rodrigues - barco negro


검은 돛배


De manha que medo que me achasses feia

Acordei tremendo deitada n`areia 

Mas logo os teus olhos disseram que nao 

E o sol penetrou no meu coracao

Mas logo os teus olhos disseram que nao 

E o sol penetrou no meu coracao 


아침에 추한 얼굴을 하고 있으면 모두들 무서워해요

난 해변에 쓰러져있다가 눈을 떴죠

당신의 눈은 나에게 말하고 있었어요

내 마음 속에 한 줄기 태양이 비춰왔어요

당신의 눈은 나에게 말하고 있었어요

그 순간 내 마음 속에 한 줄기 태양이 비춰왔어요


Vi depois numa rocha uma cruz 

E o teu barco negro dancava na luz 

Vi teu braco acenando entre as velas ja soltas 

Dizem as velhas da praia que nao voltas 


그리고 바위와 십자가를 보았죠

당신이 탄 검은 돛배는 밝은 불빛 속에서 너울거리고

당신의 지친 두 팔로 나에게 손짓하는 것을 보았어요

바닷가 노파들은 당신이 돌아오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죠


Sao loucas! Sao loucas! 

미친 여자들이야! 미친 여자들이야!


Eu sei meu amor

Que nem chegaste a partir 

Pois tudo, em meu redor 

Me diz qu`estas sempre comigo 


난 나의 사랑을 알고 있어요

당신이 떠나버린 것이 아니란 것을

사람들은 당신이 언제나 

나와 함께 있다고 말하죠


No vento que lanca areia nos vidros 

na agua que canta no fogo mortico 

no calor do leito nos bancos vazios 

Dentro do meu peito, estas sempre comigo

no calor do leito nos bancos vazios 

Dentro do meu peito, estas sempre comigo


유리 구슬을 강변에 뿌리는 것 같은 바람 속에

꺼질듯한 불빛 속에서 노래하는 물 위에

달빛은 따사롭고 나뭇잎처럼 흔들리는 배

내 마음엔 언제나 당신이 함께 있어요

달빛은 따사롭고 나뭇잎처럼 흔들리는 배

내 마음엔 언제나 당신이 함께 있어요


Eu sei meu amor

Que nem chegaste a partir 

Pois tudo, em meu redor 

Me diz qu`estas sempre comigo 


난 나의 사랑을 알고 있어요

당신이 떠나버린 것이 아니란 것을

사람들은 당신이 언제나

나와 함께 있다고 말하죠



Amália Rodrigues - barco negro.txt




Amalia Rodrigues - barco negro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