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플라스틱 3

돼지열병, 탄소섬유, 태양에너지 관련주 상승

2019. 07. 19. 금요일. Today's briefing ■ 돼지열병 관련주 - 휴전선 부근 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빈도 증가에 상승. 올해 들어 휴전선 접경지역의 야생 멧돼지를 중심으로 돼지열병(CSF) 바이러스 검출 빈도가 2배 이상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CSF는 아프리카 돼지열병(ASF)과는 다른 바이러스지만, 전파 양상이 유사해 ASF 전파에 대비한 방역 수준을 가늠할 수 있는 바로미터로 사용되고 있다. 이와 관련 방역당국은 중국을 거쳐 북한에 상륙한 ASF가 휴전선을 거쳐 넘어올 가능성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전일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ASF 예방을 위해 가축이 먹을 사료나 음식에 대해 제한하고, 남은 음식물 직접처리급여를 제한하는 내용의 "폐기물관리법 시행규칙 ..

미중 무역전쟁 관련주 종목 정리

미중의 무역전쟁이 일어난 원인은, 미국이 무역적자가 계속 늘어나면서 그 수지를 낮추기 위한 조치다. 미국에 수출하는 물건의 가격을 낮추라는 것이다. 무역전쟁을 하면서 미국은 무역수지 적자 해소를 목적으로 한다. 중국이 세계 철강 생산 최고 국가이자 미국 시장에서 70%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격을 낮추지 않는 중국에 대한 트럼프의 공격이다. EU(유럽연합)도 미국의 자동차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면서도 세금을 피하고 있기 때문에 자동차 생산국에 대한 트럼프의 보복조치다. 미국자동차협회에서 독일의 폭스바겐 리콜 사태 등이 무역전쟁 전의 전초전으로 해석할 수 있다. 그러나 이런 무역 보복이 세계 무역기구 원칙에는 위배되는 것이다. 2018년 7월 6일 현재, 미국 무역대표..

STOCK ISSUE THEMA 2018.07.09 (6)